배너 닫기

K스타트업의 별, 컴업 스타즈 120개 기업 선정

등록일 2020년09월14일 17시07분 트위터로 보내기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와 2020년 컴업 조직위원회(민간조직위원장 마켓컬리 김슬아 대표, 이하 조직위)는 올해 컴업 2020 행사의 하이라이트인 온라인 투자설명회(IR) 참여기업(COMEUP STARS) 120개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올해 컴업 온라인 투자설명회(IR) 프로그램은 크게 ‘로켓리그’와 ‘루키리그’ 2가지로 구분해 진행할 계획이다.

‘로켓리그’는 12개 분야*에 부합한 산업과 관련한 비전을 제시하는 우수 창업기업, ‘루키리그’는 창업 3년 이내로 누적 투자유치 5억원 미만의 초기 창업기업이 선정 대상이다.

     * 12개 분야 : K-방역, 정책, 디지털 헬스케어, 환경, 오픈 이노베이션, 인공지능(AI)&로봇, 원격근무, 제조, 커머스, 교육, 엔터테인먼트, 유통
중기부와 조직위는 올해 11월 19일~21일(3일간) 개최되는 컴업 행사에서 온라인 투자설명회(IR) 프로그램에 참여할 국내외 혁신 스타트업의 온라인 신청·접수(7.24~8.23)를 마감한 결과 전 세계 89개국에서 1,076개 스타트업이 신청해 최종 120개 모집에 9: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바 있다.

이들 1,076개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1차 평가(서류), 2차 평가(공개평가+전문성평가) 등 공정한 심사를 거쳐 컴업 조직위 의결을 거쳐 최종 120개 스타트업을 선정했다.

컴업 스타즈 최종평가 결과 총 120개 혁신 스타트업이 선정됐고 로켓리그는 12개 분야별 전문성을 보유한 스타트업 84개사, 루키리그는 미래 성장성을 보유한 초기 스타트업 36개사가 선정됐다.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이라는 취지에 걸맞게 국내(59개, 49.2%)보다 해외 스타트업(61개, 50.8%)이 더 많이 선정됐다. 리그별로 살펴보면, 로켓리그는 국내 36개(42.9%), 해외 48개(57.1%), 루키리그는 국내 23개(63.9%), 해외 13개(36.1%)로 나타났다.

 

 


[자료 :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특히 해외에서 신청한 스타트업 중에서 총 26개국 61개가 선정됐고 이스라엘 (8개)이 가장 많고, 미국·독일(7개), 싱가폴(6개) 순이다.

 


[자료 :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평균 업력은 3.4년이고, 1~3년 미만 초기 창업기업이 47개사(39.2%)로 가장 많으며, 3~5년 성장기업은 27개사(22.5%)이다.

 


[자료 :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올해 새롭게 선정된 120개 컴업 스타즈의 평균 투자유치는 58.3억원이며, 미국 Spire Global(1,800억원), 스페인 Wallbox(300억원) 등 300억원 이상 투자유치에 성공한 스타트업도 6개사*에 달해 컴업이 전 세계 탑티어(top-tier) 스타트업들이 주목하고 있음을 보여줬다.

     * ’20년 컴업 스타즈 300억원 이상 투자유치 기업 : (미국)Spire Global 1,800억원, (스페인)Wallbox 300억원, (한국)스트라드비젼 506억원, (한국)모노리스 462억원, (미국)Sense Photonics 396억원, (러시아)Healbe Corporation 360억원

국내의 경우 506억원의 투자를 유치한 자율주행용 객체 인식 소프트웨어 전문업체인 ‘스트라드비젼’, 462억원 투자유치 받은 신개념 테마파크 플랫폼 업체인 ‘(주)모노리스’도 컴업 스타즈에 선정됐다.

 

 

 


[자료 : 중소벤처기업부 제공]
 

 

이번 온라인 투자설명회(IR) 프로그램에 최종 선정된 120개 컴업 스타즈는 컴업 누리집(www.kcomeup.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중기부와 조직위는 컴업 스타즈에게 기업 홍보용 영상을 무료로 제작 지원하고 컴업 누리집 등에 온라인 홍보 부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국내외 벤처캐피날(VC) 및 바이어 등과 온라인으로 연계한 투자상담회와 수출상담회에 우선적으로 참여할 기회를 제공하고, 선배 스타트업과 동료 기업과 실시간 네트워킹 기회도 마련된다.


올해 컴업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막식과 메인 컨퍼런스는 당초 계획대로 3일간(11.19~21) 비대면 온라인 중심으로 개최하고 투자설명회(IR), 수출상담회 등 부대행사는 매칭 상황 등에 따라 온라인을 통해 1~2주일간 유연하게 운영할 계획이다.

 

 

컴업(COMEUP) 2020 공동조직위원장으로 “COMEUP STARS” 평가위원장을 맡은 컬리의 김슬아 대표는 “높은 경쟁률을 뚫고 컴업을 대표하는 주인공이 된 컴업 스타즈에게 거는 기대가 크다”라면서, “이번 컴업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도할 전문성과 미래 성장성을 갖춘 세계적인 혁신 스타트업으로 발돋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코리아비즈니스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미금 기자 (mkpark@koreabizreveiw.com) 이기자의 다른뉴스
좋아요 0 싫어요 0

대한민국 경영저널신문 코리아비즈니스리뷰Korea Business Review를 후원해 주세요

후원문의 : 010-5555-9710 / 02-3153-7979

후원 아이콘

코리아 비지니스 리뷰

후원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