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닫기

한미 통화스와프, 다음 주 초 1차 공급 예정

한국은행, 한미 통화스와프 1차 공급규모 상당규모 공급 계획

등록일 2020년03월25일 11시22분 트위터로 보내기


 

 

 

코로나19로 인해 불안해진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600억 달러 규모로 체결된 ‘한미 통화스와프’자금이 다음 주 공급될 예정이다.

 

25일 한국은행 유상대 부총재는 현재 미국 중앙은행(Fed:미국연방준비제도)과 실무협의를 진행 중이라고 밝히며, 이번주 중 본계약서를 작성한 후, 다음주 중 자금을 공급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미 통화스와프가 큰 어려움 없이 계약이 진행중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미 연준과의 협의는 주로 공급방식에 관한 것으로,

구체적으로는 1차 공급금액 및 공급방식, 금리 등에 대한 협의이다.

한미 통화스와프의 전체 규모는 600억 달러로 정해져 있지만, 이를 한번에 공급하는 것이 아니라, 몇 차례에 나눠 공급하게 되는 것이다. 

한국은행은 1차 공급에서 상당 규모를 공급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참고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때 체결했던 ‘한미 통화스와프’규모는 300억 달러였었으며, 당시 1차에서 공급했던 규모는 40억 달러로

이번 1차 공급에서는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 보다 훨씬 큰 금액을 공급될 것으로 전망이 되고 있다.

 

 

저작권자 © 코리아비즈니스리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경 기자 (mkkim@koreabizreview.com) 이기자의 다른뉴스
좋아요 0 싫어요 0

대한민국 경영저널신문 코리아비즈니스리뷰Korea Business Review를 후원해 주세요

후원문의 : 010-5555-9710 / 02-3153-7979

후원 아이콘

코리아 비지니스 리뷰

후원하기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